계우가 만든 깊은 맛

조회수 66264 추천수 0 2014.01.01 21:56:27

그러게 ! 나도 그런 기분으로 읽어보았지

생생한 그런 기분 깊은맛이란 그런거지 !

따로 있나 ?   깊은맛 ? 아니 그런맘으로 읽어보는것이

깊은 감동을 주는게지  한참동안  글을 읽고 나도 ....

글이란  어떤 감동을 가슴속에 주는게지 ...

계우씨 !  잘릭고 갑니데이....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이벤트] 사랑은 맛을 타고! imagefile 박미향 2011-11-18 57298
공지 [이벤트] 여러분의 밥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 밥알! 톡톡! - imagefile 박미향 2011-05-20 62728
261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 합니다> 가장 맛있었던 밥상? (남이 차려 준 밥) kchjkh 2012-01-17 9495
260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합니다~ file pemart 2012-01-16 9498
259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해요^.^* file warmapril 2012-01-10 9570
258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글 file lim2525 2012-01-07 9624
257 독자이벤트 file gktjdgml 2012-08-01 9644
256 겨울밤의 동치미(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 127mage 2012-04-27 9696
255 슬픈 빨간고기 cck8397 2012-01-09 9700
254 토란탕? 토란국! kaolive 2011-10-19 9744
253 울남편은 방귀대장 뿡뿡이? ejdyb 2012-01-16 9763
252 가족의 사랑이 듬뿍 담긴 짜장면 ky84 2011-10-15 9780
251 하늘같이 파란 맛, 초록처럼 푸른 맛 zmsqkdnl 2012-01-18 9794
250 사랑은 맛을 타고 <소울 카스테라> file chocola2000 2012-06-28 9804
249 다슬기 수제비의 추억 mkh903 2012-01-15 9842
248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 (나마스떼, 네팔씨!) pedori 2012-01-11 9893
247 또또분식에서 위험한 상견례 avecchoi 2011-11-25 9940
246 할아버지는 별주부였다. lovelysoo 2012-03-21 9941
245 노부부의 진수성찬 estee100 2012-07-11 9951
244 사랑은 맛을 타고 - 따스했던 그 겨울의 밥상 namuda68 2011-11-30 9953
243 "돌돌돌" 돼지바베큐 ipuppy 2012-01-14 9955
242 막내야 ! 입 맛 없지 어른 한 숱갈만 묵어 봐라 !!! hyoja414 2011-10-27 99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