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선물>특별한 서른셋 생일 케이크

조회수 8477 추천수 0 2013.01.14 14:52:26

서른 셋 생일을 맞이해서 생크림 케이크를 직접 굽기로 했다. 이번 케이크를 시작으로 가족들의 기념일마다 홈 메이드 케이크를 굽겠다는 꿈에 부푼 나는 남편을 재촉해 케이크 틀이며, 제빵 재료를 사러 다녔다. 핸드믹서도 사고 싶었지만 만만치 않은 가격에 망설이다 ‘팔 힘 하면 어디가도 빠지진 않으니까 거품기 들고 대충 휘저으면 되겠지.’라며 자신을 다독였다.

고대하던 생일날. 크게 호흡을 한번 넣고 큰 볼에 계란을 깨뜨려 넣는 것으로 작업은 시작되었다. 거품기를 움켜쥐고 계란 액이 뽀얀 크림 상태가 되길 빌며 열심히 휘저었지만 책과는 달리 크림상태로 만드는 일은 쉽지 않았다. ‘왜 케이크를 굽는다고 했을까.’하는 회의가 들려는 찰나, 마침내 눈부신 자태를 드러내는 크림. 하지만 밀가루를 넣는 순간, 사랑스러운 나의 크림은 순식간에 푸욱 꺼지기 시작했다. 당황한 나는 반죽을 얼른 케이크 틀로 옮겨 서둘러 오븐에 넣었다. 15분 후 오븐에서 빼낸 나의 첫 케이크 시트는 넣은 반죽의 1.2배밖에 부풀지 않은 초라한 모습이었다. 눈물이 핑 돌았다. 그래도 케이크 만들기를 중단할 수는 없는 일. 마음을 추스르며 생크림을 만들 준비를 했다. 앞서 계란 반죽을 만드느라 팔 힘을 다 소진한 탓에 거품 낼 엄두가 안 나 주저하고 있는데, 남편이 전동드릴에 거품기를 테이프로 칭칭 감은 뒤 왜앵~하고 돌리며 장난스럽게 웃는 것이었다. 전동드릴 믹서는 의외의 성능을 자랑했다. 나는 좀 더 속도를 올려달라고 주문했고, 속도를 이기지 못한 볼이 바닥에 떨어지며 집은 순식간에 생크림 범벅이 되었다. 천신만고 끝에 완성된 나의 케이크는 시판용보다 훨씬 낮은 높이에, 생크림이 울퉁불퉁, 덕지덕지 발려진 모습이었다.

난장판이 된 주방을 치우며 출출함을 느낀 우리 부부는 생일 축하 노래만 겨우 부르고 서둘러 생일 케이크를 입에 넣었다. 엉망인 케이크였지만, 집에서 만들어 담백하고 맛있다고 칭찬해 주는 남편 덕분에 몸과 마음이 따뜻해졌다. 돌아오는 다음 달 남편 생일에는 정말 멋진 케이크를 만들어주고 싶다.

 

서보경/ 경기도 부천시 상동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이벤트] 사랑은 맛을 타고! imagefile 박미향 2011-11-18 30633
공지 [이벤트] 여러분의 밥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 밥알! 톡톡! - imagefile 박미향 2011-05-20 38105
61 '맛 선물' <흉내낼 수 없는 그맛> kkouns90 2012-12-28 8225
60 <맛선물> 80점짜리 김치국 jyeon82 2013-01-02 8974
59 <맛선물> 어머니표 사랑의 굴떡국 ambasa11 2013-01-05 8450
58 마음까지 부르게 한 민박집 아주머니의 밥상 blinker2 2013-01-10 9178
57 생김치 한다라이 janghsuck1 2013-01-10 8047
56 <맛선물>며느리의 자존심이 된 잡채와 갈비찜 [1] kmschn3515 2013-01-10 9242
55 [맛선물]수제비 asan1969 2013-01-11 8472
54 도시락 속의 꼬막무침 liver-pool 2013-01-11 8982
53 [이벤트응모] 외할머니 보다 단하나 lee34070 2013-01-11 8594
52 [이벤트] 소다북어국 sowon9781 2013-01-12 8687
51 그 아이 등판위의 짜장밥 summerbook 2013-01-12 8490
50 [맛선물] 아빠 그때는 몰랐어 미안해 file lovehse 2013-01-13 8373
» <맛선물>특별한 서른셋 생일 케이크 ddorimom2003 2013-01-14 8477
48 <맛 선물>막 입대한 아들에게 pungum 2013-01-15 8446
47 <맛선물> 깔깔한 깨죽 dreamfax 2013-01-15 10641
46 <맛선물>푸짐한 시골 인심 맛 oyllks1966 2013-01-16 8421
45 썩은 감자떡 madang6975 2013-01-24 11356
44 (맛선물) 라면 죽 살구나무 2013-01-24 8782
43 배추전 먹는 시간 irichmom 2013-01-25 9045
42 <맛선물> 도시락, 지옥철과 함께 사라지다 leedmeen 2013-01-26 92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