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맛을 타고> 헉! 소리나는 미역국

조회수 11008 추천수 0 2012.02.08 00:20:07

제목 그대로 헉! 소리났던 미역국입니다.

결혼하고 처음으로 남편에게 받아보았던 생일 미역국이였건만...

사실 며칠 전부터 노래노래 불렀습니다.

손수 미역국을 끓여달라!

전날 저녁, 부엌을 왔다갔다 하던 남편.

쪼르르 밖으로 나갑니다.

옳거니, 미역도 없겠다... 시장보러 가는 것이렸다!

속으로 쾌재를 불렀습니다!

내가 너에게 미역국을 다 얻어 먹는구나!

다음날 아침...

알람을 아주 요란스럽게, 보란듯이 끄고 부엌으로 나가는 남편.

분주하게 이리저리 움직입니다.

얼마나 지났을까?

드디어 외칩니다.

"다 됐다! 밥먹자!!"

나가보니, 나름 정갈하게 차려져 있는 아침 밥상.

미역국도 보입니다.

숟가락을 담그는데...

좀 이상합니다. 아니 많이 이상합니다.

숟가락에 묻어나는 기름막.

냄새도 이상야릇하고.

먹기도 그렇고 안먹기도 그런 이른바 '대략난감'인 상태가 몇 초간 계속되고.

그런데, 갑자기 뭔가가 생각난 듯 어디론가 전화를 거는 남편.

"여보세요? 엄마! 냉장고에 있던 고기 소고기지? ... 아니야? ... 알았어..."

그렇습니다.

남편은 돼지고기로 미역국을 끓였습니다.

마트를 가는데 갑자기 배가 아파 집엘 들렀고,

냉장고를 보니 마침 소고기로 보이는 고기도 있고 미역도 보이길래 슬쩍 담아 왔다네요.

돼지고기와 미역을 참기름에 달달달 볶아 끓인 미역국.

맛과 향이 어떨지 정말 궁금하지 않나요?

차마 입에 댈 수도 없었던 미역국이었는데...

난감한 표정도 잠시 되려 큰소리치는 남편.

성의를 무시한다며...

맛있게 먹어줘야 다음에 또 해줘야지... 하는 마음이 드는데 이건 뭐.

다시는 안끓여준답니다.

참나, 어이없죠? 무슨 말을 하겠냐구요.

그 사건 이후로...

생일이 다가오면 남편 아주 느끼하게 말하곤 합니다.

"돼지고기 미역국 먹고 싶지 않아?"

결국 남편이 이겼습니다.

줸장!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이벤트] 사랑은 맛을 타고! imagefile 박미향 2011-11-18 57280
공지 [이벤트] 여러분의 밥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 밥알! 톡톡! - imagefile 박미향 2011-05-20 62714
221 그건.... 사랑이었다 hheysoo 2012-02-28 10113
220 사랑은 맛을 타고<꽃게다리살 비빕밥> ykkchoi 2011-11-03 10125
219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합니다<아동센터아이들의샌드위치> jennylee308 2012-01-14 10128
218 할머니. 맛있게 잡수셔요 bujam1025 2012-07-23 10130
217 [맛선물] 아빠 그때는 몰랐어 미안해 file lovehse 2013-01-13 10137
216 할아버지 레시피 jejubaram 2011-11-20 10139
215 생신상을 차려드리고싶은 딸 chow88 2012-07-20 10144
214 사랑은 맛을 따고사연 jean7208 2012-02-16 10153
213 <맛선물> 마지막 요리 zerooh 2013-02-07 10177
212 92,하이킹,저녁밥 namsurk 2012-05-15 10179
211 눈물의 밥상 john1013 2012-01-27 10205
210 산딸기, 여름방학 그리고 카르페 디엠- 내 생에 잊을 수 없는 특별한 맛 clear123 2012-06-19 10205
209 참치 청국장의 반전 image jjs6862 2012-01-13 10211
208 제육볶음도 못 먹어 본 여자 yanxi798 2012-07-05 10236
207 <맛선물> 마지막 생신날의 잡채 ssuk0207 2012-07-23 10236
206 <어머니께 드린 맛선물> minski 2012-07-19 10250
205 <맛선물> 어머니표 사랑의 굴떡국 ambasa11 2013-01-05 10253
204 '맛 선물' <흉내낼 수 없는 그맛> kkouns90 2012-12-28 10267
203 잊을 수 없는, 그 떡국의 비릿함 farwest 2012-05-21 10340
202 와플보다 떡볶이 jester07 2012-06-04 10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