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겨울의 먹었던 꿩 요리

조회수 10568 추천수 0 2012.05.11 22:09:21

저의  고향은  나비 축제로  유명한  함평 입니다

그렇지만  우리 집은  읍내에서  버스 타고  20분쯤  가야 하는  산골 입니다

어릴적  우리동네는  겨울에  눈이  너무나  많이 내리는 곳입니다

아침이면  정말 온 세상이  하얘서  눈이 부실 정도입니다

화장실을  가기위해  아버지는  일어나면  눈길을  쓸어서  길을 만들었지요

70 년대  시골에는  정말  먹을것이  귀했습니다

특히  겨울에는  아침 저녁은  보리밥이고  점심은  매일  동치미에  고구마가  전부 였습니다

그래서  우리들은  고기 구경 하기가  명절때  이외에는  정말  먹기가  힘들었습니다

그런데  어쩌다  운 좋을때  기가 막히게  맛있는  꿩 고기를  먹을수 있었지요

오빠가  빨간 까치밥  열매에  독극물인  싸이나라고  들었는데  그걸  까치밥 속에

넣어서  산에 갔다 놓으면  배고픈  꿩이  그걸 먹은 날이면  그날은  우리 가족

포식 하는 날입니다

오빠가  어쩌다  꿩을  잡아 오는날이면  엄마는  가마 솥에  꿩 한마리를  넣고 물을  한솥 을

붓고  신김치를  넣고  장작 불을  때셨지요

우리는  오랜만에  맡아 보는  구수한  고기 냄새에  다들  부뚜막에  코를 대고  군침을  질질

흘렸지요

 꿩 한마리가  큰 가마 솥에서  수영을 했다고  봐도  되지요

그렇지만  기름이  둥둥 뜬  꿩 국물을  욕심 스럽게  두 그릇씩   먹은 날이면

갑자기  위 장에 기름끼가 들어와서  장이 놀랬는지  설사를  하고 말앗지요

그렇지만  한 겨울에  꿩 고기의  맛은  지금까지도 잊을수가  없을뿐 더러  지금은  고향을 떠났기

때문에  가끔씩  오빠를  만나면  그 이야기를  한답니다

요새  그런식으로  꿩 잡으면  큰 일난다

옛날에는  어쩔수 없이  먹을게  없어서  불법으로 한거야  쉿 |  조용해라  하면서  오빠와  난  추

억을  생각하면서  군침을  흘린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이벤트] 사랑은 맛을 타고! imagefile 박미향 2011-11-18 54421
공지 [이벤트] 여러분의 밥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 밥알! 톡톡! - imagefile 박미향 2011-05-20 59976
181 엄마를 위해 죽을 끓여본 적이 있나요? borinim 2012-08-03 10343
180 [맛선물] 우리집 만두의 비밀 sagemo 2012-12-26 10350
179 밥으로 부르는 응원가! imagefile ruru50 2012-01-26 10355
178 김치밥과 벤츠 ms6445 2012-08-07 10359
177 <맛선물>어렸을 적 입맛을 찾아서 mijalang 2012-11-24 10364
176 <맛선물>푸짐한 시골 인심 맛 oyllks1966 2013-01-16 10370
175 내 영혼이 휑할 때 '호박죽' 한그릇 코스모스 2013-02-25 10375
174 <사랑은 맛을 타고>머나먼 금욕의 길 huriy 2012-07-09 10379
173 (사랑은 맛을 타고 응모작)"밥이 있는 곳에 인생이 있다" qaz1127 2012-05-14 10384
172 <사랑은 맛을 타고> 건강한 밥상으로 거듭나기! sozu20 2012-06-14 10384
171 팥 칼국수의 추억 qkrgodtla 2012-06-08 10389
170 <맛선물>8월 마지막 날의 와이키키 오프닝파티 woorin88 2012-08-16 10391
169 그 아이 등판위의 짜장밥 summerbook 2013-01-12 10398
168 외삼촌과 먹었던 시골장터 손두부 jnsoo711 2012-02-03 10399
167 엄마! 우리 거지같아 jayazzim 2012-04-13 10401
166 [이벤트응모] 외할머니 보다 단하나 lee34070 2013-01-11 10401
165 [맛선물]수제비 asan1969 2013-01-11 10402
164 [이벤트] 소다북어국 sowon9781 2013-01-12 10403
163 (사랑은 맛을타고 응모작) 미스테리한 검정색 스푸의 정체는? singasong33 2012-05-24 10408
162 <사랑은 맛을 타고> 할머니의 비빔밥 lovelysoo 2012-02-13 1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