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2)

  • 열정 콕콕 박힌 눈동자로 “누나 맛 어때요”
    서울 시내 이 잡듯이 뒤져 레스토랑 터 잡아 프랑스 전통 오리다리, 겉은 바삭 속은 탱탱 ▲ 루이쌍끄팻덕 밤 10시. 레스토랑에는 손님들이 가득하다. 불판이 훤히 보이는 주...
    박미향 | 2011-03-31 15:12 | 조회수 13408
  • 탱탱하고 쫄깃한 쭈꾸미같은 ‘봄 사랑’
    청순한 그와 통통한 그, 연애는 누가? 당당한 미소면 핑크빛이 될 수 있으리   ▲ 레스토랑 '봄봄'의 쭈꾸미 파스타 30대 초반의 ㅊ은 163㎝가 넘는 정갈한 키에 하얀 피부...
    박미향 | 2011-03-24 11:44 | 조회수 132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