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스토리 밥알! 톡톡! 
눈물 젖은 밥 사연, 누가 없으랴 
 

첫술에 배부를 순 없지만 현란한 식감의 위력은 엄청납니다. 무엇일까요? 

평생 우리 곁을 지켜주는 먹을거리, 밥입니다. 공기처럼 익숙합니다. 곁에 있는 가족의 소중함을 늦게 깨닫듯 밥도 그렇습니다. 지나고 나면 아쉽습니다. 그래서 소중한 밥에는 추억이 많습니다. 골목에서 뛰어놀다 어머니의 밥 냄새를 맡고 집으로 달려가는 아이에게 밥은 어머니의 사랑입니다. 취업전선에서 고군분투하는 자취생에게 하숙집 아줌마의 밥은 격려이자 위로입니다. 밥솥에 눌어붙은 밥알을 떼서 엽기발랄한 요리를 만들어 친구에게 선물하는 이에게 밥은 재미입니다. 끼니가 밥에 얽힌 재미있는 추억, 유쾌하고 발랄한 밥 이야기를 공모합니다.

2주에 한 분씩 당선작을 뽑아 요리면에 소개합니다. 당선된 독자 한 분께는 20만원 상당의 ‘PN풍년’의 신제품 압력밥솥 ‘스타켄’(STARKEN) 시리즈를 선물로 드립니다. 핑크펄과 화이트펄, 두 가지 중 하나를 고를 수 있습니다.
 
 · 주제 : 밥알! 톡톡! - 밥에 얽힌 추억담, 밥과 관련한 통쾌, 상쾌, 유쾌한 이야기.
· 분량 : 200자 원고지 8장 안팎+관련 사진(가로 10㎝ 이상)
· 기간 : 2011년 5월26일부터
· 응모방법 :  한겨레 요리웹진 ‘끼니’ 커뮤니티에 내용을 올려주시면 됩니다. 
· 상품 : PN풍년 압력밥솥 ‘스타켄’(STARKEN) 시리즈 1개
· 발표·게재일 : 개별 연락/매주 목요일 한겨레 매거진 요리면
· 문의: mh@hani.co.kr 
 

103427_47106_jpg_M30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박미향 기자
한겨레신문에서 음식문화에 관한 다양한 기사를 쓰고 있다. 2000년에 직장인들의 야식을 주제로 한 연재물 '밤참'을 시작으로 먹을거리와 인연을 맺었다. <그곳에 가면 취하고 싶다>, <인생이 있는 식탁> 등 4권의 음식 관련 책을 냈다. MBC <여성시대> 등에 출연해 맛난 이야기를 전하기도 했다. 타고난 체력과 품 넓은 열정을 재산 삼아 맛과 이미지의 세상을 여행하고 있다. 사람들을 이롭게 하는, 행복하게 만드는 음식문화 정착에 자신의 일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행복의 시작은 밥상이 출발이라고 믿는다.
이메일 : mh@hani.co.kr       트위터 : psolsol      

최신글

엮인글 :
http://kkini.hani.co.kr/9543/db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이벤트] 사랑은 맛을 타고! imagefile 박미향 2011-11-18 29068
» [이벤트] 여러분의 밥 스토리를 기다립니다 - 밥알! 톡톡! - imagefile 박미향 2011-05-20 36514
261 계우가 만든 깊은 맛 ksmoon1215 2014-01-01 60278
260 고구마와 불고기가 만났을때~ file ninelake 2013-11-15 51003
259 간편한 한끼식사 만두 볶음밥 file ozone1004 2013-10-20 54353
258 파탕파스타 file fizzer3 2013-08-18 60884
257 삼계탕 대신 닭꼬치 imagefile sjuly717 2013-07-31 100876
256 케찹만으로도 휼륭해 file bbooldesign 2013-07-22 104591
255 [톡톡레시피] 동서양의 만남 된장 전 imagefile 시나브로 2013-06-21 18378
254 <맛선물>28유로를 아끼려다 먹게 된 50유로짜리 아침식사 icaruskim 2013-05-19 14885
253 <맛선물> 아버지 감기 뚝 lovequ 2013-05-16 11492
252 [맛 선물] 정말로 맛없고도 끈적한 처음 dlekgp917 2013-05-14 10997
251 (맛 선물)올갱이 국 pungum 2013-04-26 14218
250 <맛선물>생일 맞이 소고기미역국 junnul 2013-04-19 11879
249 <맛선물)파래갈비 polrak 2013-04-16 15197
248 [맛 선물] 신 김치와 냄비 righttao 2013-04-11 11957
247 (맛선물) hyejin0715 2013-04-11 14198
246 [맛선물] 아빠 한 입, 나 한 입_ 두부 김치찌개 imagefile hoya9760 2013-04-01 18986
245 [맛선물] 친구는 알지 못했다 megaone 2013-04-01 11914
244 맛좋은 시장 떡볶이의 참맛~!! ky84 2013-03-28 11224
243 <맛선물> 집 밥 file diva2121 2013-03-25 11794
242 <맛선물> 어머니의 그리운 맛! 하늘 2013-03-24 11109